2022.07.22 (금)

  • 맑음동두천 22.0℃
  • 구름조금강릉 23.1℃
  • 구름조금서울 24.6℃
  • 구름많음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3.1℃
  • 구름많음울산 22.6℃
  • 구름많음광주 24.9℃
  • 흐림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3.0℃
  • 구름조금제주 26.3℃
  • 맑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3.2℃
  • 구름많음금산 22.7℃
  • 구름많음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포토

보리수길 걷다 문득 내 사랑 고백하기 좋았네...충주 오량천 보리수 축제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재개된 오량천변 보리수 축제 ‘큰 호응’

 

[문화투데이=구재숙 기자] 충주시 소태면 오량천변에 조성된 보리수 길을 걸으며 보리수를 수확하는 체험행사가 열렸다.

10일 소태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민) 주최로 열린 ‘보리수 축제’에는 소태면민과 소태면 직능단체 회원, 단체,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여했다.


소태면 보리수 길은 지난 2011년 지역공동체사업으로 남한강 인근 오량천변 1.4㎞ 구간에 보리수 500주를 심어 조성됐다.

소태면은 보리수길 홍보를 위해 매년 보리수길 걷기 및 열매 따기 체험행사를 펼쳐왔다.

특히, 올해로 10회째 맞는 보리수 축제는 그동안 코로나19로 보리수 발효액 나눔 행사로 간소화된 지 2년 만에 일상 회복에 맞춰 정상적인 축제로 열리게 됐다.
 

 

이날 행사는 하청마을 등대공원 및 오량천변에 조성된 보리수 길을 걸으며 시민들이 직접 보리수 열매를 따고 보리수 나무에 숨겨진 보물찾기 활동 등 다양한 체험 행사로 진행돼 방문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김민 위원장은 “코로나 이후 2년 만에 열리는 행사에 많은 방문객이 참여해 주셔서 기쁘다”라며, “앞으로 소태면 보리수 축제가 명실상부한 명품 관광 콘텐츠로 자리매김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