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5 (목)

  • 맑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3.5℃
  • 맑음서울 9.0℃
  • 맑음대전 14.9℃
  • 구름조금대구 14.6℃
  • 구름조금울산 15.1℃
  • 구름많음광주 14.6℃
  • 구름조금부산 15.6℃
  • 구름많음고창 13.4℃
  • 맑음제주 17.5℃
  • 맑음강화 9.4℃
  • 구름조금보은 12.2℃
  • 구름조금금산 14.3℃
  • 구름조금강진군 15.8℃
  • 구름조금경주시 15.1℃
  • 맑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오피니언

[동정] 허태정 대전시장 "공직 조직문화 근본적 변화해야"

22일 주간업무회의서 최근 시 공직기강 논란 질타

"공무원 근본적 태도 싹 바꿔야"

URL복사

[문화투데이=김용정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2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주간업무회의를 열고 최근 잇따라 발생한 시 공직기강 논란에 대해 유감의 뜻을 밝히며 조직문화를 근본적으로 바꿔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요즘 우리시 공직기강과 도덕성 문제가 거론되고 있는 것에 대해 시장으로서 마음이 무겁다”며 “한편으론 이를 계기로 공직문화를 근본적으로 바꿔야겠다는 각오가 절실하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일련의 불미스런 사건은 우리시 조직문화가 시대변화를 극복하지 않아서 나오는 현상”이라며 “저와 간부공무원이 먼저 나서겠다는 태도로 모범을 보여야 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우리 모두가 주체가 돼 더 강하게 변화를 주도하려는 의지가 중요하다”며 “진정성을 갖고 근본적 태도를 바꾸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이날 허태정 대전시장은 시민의 입장에서 정책을 만들고 지역문제를 바꿔나가는 섬세한 행정을 주문했다.

 

이에 대해 “이번 대선을 기회로 도시발전을 위한 큰 공약을 실현시키는 것도 중요하지만, 더불어 시민의 앞마당, 마을단위 불편함을 해소하는 사업에도 신경써야 한다”며 “소소하지만 시민에게 중요한 지역문제를 해결하고 삶의 편의성을 높이는 요소를 살펴 해결하라”고 지시했다.

 

아울러 “시정은 공공성과 시민편익을 최우선으로 판단돼야 한다”며 “다른 기관과 업무 주관성 문제로 사업이 원활하지 못해도 결국 시정의 최종 책임은 우리 시에게 있다는 각오로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이밖에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19 백신 학생접종 확대, 동절기 대비 교통대책 및 불우이웃 돌봄 등 현안을 논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