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1 (토)

  • 맑음동두천 25.4℃
  • 흐림강릉 15.8℃
  • 구름조금서울 24.8℃
  • 맑음대전 24.8℃
  • 구름조금대구 26.7℃
  • 구름조금울산 22.0℃
  • 구름조금광주 23.8℃
  • 구름조금부산 24.5℃
  • 맑음고창 23.2℃
  • 구름조금제주 21.9℃
  • 맑음강화 23.1℃
  • 맑음보은 23.9℃
  • 구름많음금산 24.0℃
  • 맑음강진군 24.7℃
  • 구름많음경주시 24.9℃
  • 구름조금거제 25.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포토

세종수목원 '700년 된 연꽃' 아라홍련 특별전

[문화투데이 김용정 기자]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은 오는 13일부터 다음 달 31일까지 국립세종수목원 한국전통정원 내 궁궐정원에서 '700년 아라홍련 특별전'을 개최한다.

   
K-정원문화 가치 증진을 위해 마련된 특별전에는 경남 함안군의 700년 역사와 전통을 담은 '아라홍련'과 토종 홍련인 '법수홍련'이 선보인다.

    
아라홍련은 2009년 함안 성산산성 발굴 현장에서 수습된 연 씨앗을 틔운 것으로, 한국지질자원연구원에 의뢰해 방사성 탄소를 연대 측정한 결과 700년 전 고려시대의 연인 것으로 밝혀졌다.

    
법수홍련은 함안군 법수면 옥수늪에 자생하던 우리나라 토종 홍련으로, 경북 경주 안압지 연과 유전자가 일치하는 신라시대 연이다.

    
특별전에는 국내에서 자생하는 수생식물 10종(송이고랭이·질경이택사·물수선화·물수세미·갈대·줄·꽃창포·마름·갯버들·애기부들)과 홍련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연못 경관도 감상할 수 있다.

    
이유미 국립세종수목원장은 "함안군의 역사가 담겨있는 아라홍련 특별전을 통해 우리나라 자생식물의 가치와 보전 중요성을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특별전 부대행사로 국립세종수목원 궁궐정원 솔찬루에서는 '아라홍련 사진전'이, 사계절전시온실 로비에서는 '함안 말이산 고분군 세계유산 등재 기원 사진전'이 다음 달 9일까지 펼쳐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