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9 (화)

  • 흐림동두천 24.4℃
  • 흐림강릉 23.6℃
  • 흐림서울 25.1℃
  • 대전 23.3℃
  • 천둥번개대구 24.5℃
  • 흐림울산 24.4℃
  • 광주 24.3℃
  • 흐림부산 24.0℃
  • 흐림고창 24.4℃
  • 흐림제주 30.4℃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3.0℃
  • 흐림금산 22.5℃
  • 흐림강진군 26.6℃
  • 흐림경주시 25.5℃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포토

노란 유채꽃 뒤덮인 금강 둔치

 

[문화투데이 황재연 기자] 충북 옥천군 동이면 금강 둔치 8만3천여㎡가 노란 유채꽃으로 물들었다.

    
옥천군이 지난해 가을 1천㎏의 유채씨를 파종해 조성한 이곳은 꽃밭을 휘돌아 흐르는 금강의 푸른 물줄기와 군데군데 자라는 버드나무가 어우러져 한 폭의 수채화 같은 풍경을 연출한다.

    
지난 주말 일반에 개방된 뒤 평일에도 수 천 명이 찾아와 유채꽃밭 사이로 난 산책로를 걷거나 사진 찍으며 봄 정취를 즐기고 있다.


옥천군은 올해 이곳을 무대로 제1회 향수옥천 유채꽃 축제를 연다.  

    
오는 22일 오후 2시에는 축제장 개장식을 겸해 전자현악·팝페라 공연 등이 마련된다.

    
옥천군 관계자는 "이번 주말 유채꽃이 절정을 이룰 전망"이라며 "축제장 주변에 포토존을 조성했고, 여행객을 위한 먹거리장터와 푸드트럭도 배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