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4 (금)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1.9℃
  • 맑음울산 2.7℃
  • 맑음광주 3.6℃
  • 맑음부산 3.4℃
  • 맑음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7.6℃
  • 맑음강화 -1.3℃
  • 맑음보은 -0.3℃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문화연예

中 바이두, "이봉창은 조선족" 왜곡..."윤동주 시인 국적 중국" 이어 또 논란

이봉창 의사 국적 '조선' 클릭하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소개 페이지로

8일 이봉창 의사 의거 90주년 맞아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 바이두에 시정 요청

URL복사

[문화투데이=구재숙 기자] 중국 최대 포털사이트 '바이두' 백과사전에서 이봉창 의사의 국적을 '조선(朝鮮)', 민족은 '조선족(朝鮮族)'으로 소개하고 있어 논란이 되고 있다.

 

8일 이봉창 의사 의거 90주년을 맞아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바이두측에 항의 메일을 보내 시정을 요청했다고 7일 밝혔다.

 

바이두에서 국적으로 표기한 '조선(朝鮮)'을 클릭하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북한)을 소개하는 페이지로 이동한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이봉창 의거 90주년을 맞아 이 의사에 대한 바이두의 왜곡을 바로잡고자 항의 메일을 보내게 됐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이봉창 의사 관련 다국어 영상 및 카드뉴스 등을 기획중인데 중국어 편이 완성되면 바이두측에 또 보낼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특히 지난달 30일 서 교수는 시인 윤동주의 국적을 '중국(中國)'으로, 민족을 '조선족(朝鮮族)'으로 왜곡한 바이두측에 항의 메일을 또 보낸바 있다.

 

서 교수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독립운동가들의 소개를 바이두가 올바르게 고칠 수 있도록 계속해서 항의하고 시정을 요청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