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1 (목)

  • 맑음동두천 4.3℃
  • 맑음강릉 8.1℃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7.2℃
  • 맑음대구 9.1℃
  • 구름많음울산 9.0℃
  • 구름조금광주 7.7℃
  • 맑음부산 9.5℃
  • 구름많음고창 8.2℃
  • 제주 11.9℃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3.6℃
  • 구름많음금산 7.2℃
  • 맑음강진군 9.2℃
  • 맑음경주시 8.9℃
  • 맑음거제 10.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정치

[문화TV] 정세균 대통령 예비후보 “발달장애우들의 삶을 국가가 책임지고, 더불어 살아가는 나라 만들겠음”

“돌봄이 시혜가 아닌 권리로 인식되는 공동체적 복지 실현할 것”

URL복사

 

[문화투데이 = 이상두 기자] 정세균 대통령 예비후보는 18일 오후 3시 반 용산빌딩에서 ‘전국장애인부모연대’와 정책협약식을 가졌다.

 

정세균 대통령 예비후보는 “아이, 장애인, 노인에 대한 돌봄이 잘 갖춰져 있는 나라가 되어야 하는데 아직 우리나라가 장애인에 있어서는 선진국을 따라가야 할 부분이 있다”며 “더이상 돌봄이 정부가 베푸는 시혜가 아닌 권리로 인식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공동체적 복지 구축을 위해 수요자 맞춤형 서비스 복지로 나아가야 한다”며 “국민 개개인이 자기 실정에 맞는 복지를 스스로 선택해서 활용할 수 있는 마이마이 복지 정책을 펼치겠다”고 다짐했다.

 

끝으로, 정세균 대통령 예비후보는 “발달장애는 평생 돌봄이 필요한 특수한 상황인데 “가족에게만 맡기는 것은 너무 가혹하다”며 “장애를 국가가 책임지는 것이 가장 이상적이고, 그런 국가로 나아가야 한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교흥 의원(조직직능총괄본부장), 김성주 의원(정책총괄본부장), 윤종술 전국장애인부모연대 회장 등이 참석했다.